불규칙한 두근거림. 부정맥

심쿵은 심장의 위험 신호

심장이 쿵쾅쿵쾅 거린다는 뜻으로 사용되는 심쿵이라는 단어는 어떤 일이나 대상을 보고 심장이 쿵! 하고 뛸 정도로 깜짝 놀라거나 설레었을 때 사용되는 말이에요.


하지만, 실제로 심장이 '쿵'하는 증상을 느꼈거나 갑자기 긴장되는 상황에서처럼 심장이 빠르게 뛴다면 부정맥을 의심해야 해요.


경희대학교병원에 따르면 부정맥은 심각한 질환의 도화선이 되기도 해요. 부정맥의 한 종류인 심방세동은 피떡(혈전)을 만들어서 뇌혈관 질환 등의 위험을 높이기도 해요. 오늘은 항상 열심히 뛰고 있는 우리 심장이 보내는 신호 부정맥에 대해 알아볼까요?

우리 몸의 펌프 심장

심장은 주먹 정도 크기의 장기로 두 개의 심방과 심실로 구성되어 있고, 온몸으로 혈액을 보내는 펌프 역할을 해요. 휴식 시 성인의 심장박동 수는 분당 60~80회 정도이며, 분당 60~100회까지를 정상 맥박이라고 해요.


심장에 문제가 생기면 심장박동이 너무 빨리 뛰거나 또는 너무 느리게 뛰거나 등 불규칙해지는데 이를 부정맥이라고 해요. 부정맥은 심방과 심실 어디에서나 발생할 수 있어요.


부정맥은 계속 지속되는 경우도 있지만, 많은 경우는 짧은 시간 동안 타나났다가 사라지고 증상이 없을 수 있어 실제로 확인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아요.

부정맥의 원인과 증상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에 따르면 부정맥의 원인은 다양하게 나타나요. 심장이 선천적으로 약한 경우, 심근경색, 고혈압 등 심장질환을 앓고 있었을 경우에 부정맥이 발생할 수 있어요. 또한, 담배와 술, 카페인을 가까이 하는 생활, 불규칙한 수면, 스트레스 등도 부정맥의 원인이 될 수 있어요. 갑작스런 기온 변화도 심장에 무리를 줄 수 있으며 아침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일교차가 클 경우에는 특히나 주의해야 해요.


부정맥의 대표적인 증상으로 놀란 것처럼 심장이 두근거리거나 느리게 뛰는것을 느끼게 돼요. 보통 사람들은 평소에 심장박동을 자각하지 못하지만 부정맥이 발생하면 비정상적인 심장박동이 느껴져요.


그리고 부정맥이 나타나면 심박출량이 줄어들어 혈액 공급이 원할하지 못해 어지럽고 실신까지 할 수 있으며, 가슴 통증이나 호흡곤란 등이 나타나기도 해요.


부정맥이 위험한 이유는 바로 급사 가능성 때문이에요. 부정맥이 심하게 나타나면 혈액 공급에 문제가 생겨 심정지가 발생할 수 있고, 결국 심장마비로 인한 급사 까지 이어질 수 있어 부정맥이 의심된다면 바로 병원을 방문하는 것이 좋아요.

부정맥의 간단한 검사 방법

부정맥은 기본적으로 심전도검사를 통해 이상소견을 진단해요. 하지만 부정맥은 잠시 나타났다가 저절로 사라지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심전도 검사만으로는 부정맥을 진단하기 어려울 수 있어요. 따라서 필요한 경우 24시간 동안 관찰할 수 있는 홀터 검사를 실시하기도 해요.


심장 건강을 위해서는 평소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해요. 일교차가 커지면서 아침 기온이 낮아졌을 때는 갑자기 추위에 몸이 노출되지 않도록 양말을 신고 모자를 착용하여 몸을 따뜻하게 보온하고 움직이는 것이 좋아요.


부정맥은 다른 기저질환과 동반되어 나타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고혈압, 당뇨병, 비만, 수면 무호흡 등 질환에 대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고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는 것도 중요해요!

회사명 : 주식회사 비바이노베이션 ㅣ 대표이사 : 박  한

주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18, 4층(우면동, 호반파크 2관)

사업자등록번호 : 210-88-00959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20-서울서초-3712호

이메일 : contact@adoc.co.kr  ㅣ 대표번호 : 1544-3154

Group 10.png
Group 9.png
Group 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