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질 부끄럽다고 숨기다가 대장암을 놓친다?